대천맛집 , 대천펜션 , 보령맛집 , 대천카페
OFF
5
0
보령시, 정신건강문제 조기 발굴로 ‘행복 도시, 행복 시민’만든다
- 오는 12월까지 지역 내 1차 의료기관 활용한 동네의원 마음이음사업 실시
등록일 2021-07-16 22:00: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보령시는 정신건강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을 조기에 발견하고 최적의 시기에 정신건강 치료를 진행할 수 있도록 오는 12월까지 ‘동네의원 마음이음 사업’을 실시한다.

 

동네의원 마음이음 사업은 올해 처음 도입한 사업으로 동네의원에서 정신건강 문제를 호소하거나 우울 및 자살 고위험군에 있는 지역민을 조기 발굴하여 이들이 정신의료기관에서 전문적인 상담과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연계해주는 사업이다.

 

 2018년 중앙심리부검센터가 발행한 ‘심리부검 면담 결과보고서’에 의하면 자살사망자 중 88.9%가 정신질환을 겪었을 것으로 추정되며 사망 전 정신건강 문제로 치료 및 상담을 받은 적이 있었던 것으로 파악된 자살자가 51.8%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자살 전 복통 등 신체적 불편감으로 1차 의료기관(가정의학과, 내과, 산부인과 의원 등)을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시는 정신질환으로 인한 자살을 예방하고자 지난달 관내 1차 의료기관 중 가정의학과, 내과, 산부인과 각 1개소와 협약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치료 서비스 제공에 나섰다.

 

협약한 의료기관은 유내과의원, 윤산부인과의원, 명천가정의원 등 총 3개소로, 각 의원은 내방객 면담을 통해 정신건강 고위험군을 선별하여 보건소로 안내해주고, 보건소에서는 보령엘피스병원·성심정신건강의학과의원·대천정신과의원 등 정신의료기관과 연계해 빠른 시일 내에 치료를 진행한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정신질환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정신건강관리 체계를 활성화하여 미치료 기간 단축을 통한 회복률 증가를 기대하고 있다.

 

전경희 보건소장은 “코로나 블루라는 말이 생길 만큼 우울감이나 무기력증을 느끼는 현대인이 증가하고 있지만 여전히 정신질환 치료에 대한 거부감 때문에 적절한 치료시기를 놓치기 쉽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가까운 동네의원에서 정신질환자를 조기 발견하여 자살률을 낮추고 소중한 생명을 이어갈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보건소 건강증진과(김경미 주무관, 930-5998)

 

#보령 #보령시 #보령시청 #대천 #행복도시 #행복시민 #동네의원 #마음이음사업

 

뉴스
맛집
숙박
일반업소
부동산
3클라우드태그
보령맛집
대천펜션
펜션
대천맛집
아파트
중고차
대천카페
호텔
342
서울
용두비치빌
숙박
바다야놀자
장항선복선
현재접속자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78583154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