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카페 , 보령맛집 , 대천맛집 , 대천펜션
OFF
5
0
보령시, 제23회 보령머드축제 개최여부 결정 유보
- 접촉 최소화 축소 방안도 결정 안나…전문가 의견 수렴 후 6월 초 재논의
등록일 2020-05-22 17:50: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지난 1998년 첫 개최 이후 세계적인 축제로 거듭난 보령머드축제가 코로나19로 개최여부가 난항을 겪고 있다.

보령시는 22일 머드박물관 2층 회의실에서 김동일 이사장(보령시장)과 보령축제관광재단 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보령축제관광재단 제45차 이사회의를 개최하고 제23회 보령머드축제 개최 여부를 결정키로 했으나 코로나19의 지속 확산에 따라 결정을 유보했다고 밝혔다.

 

앞서 이사회는 지난 6일부터 코로나19 환자 발생이 한자리수를 지속 유지함에 따라 정부의 생활방역 지침을 준수하고 기존의 머드축제와는 다른 대체 개최안으로 결정하기 위해 지난 13일 이사회를 열고 축제 개최 여부를 결정키로 했으나, 이태원발 코로나 감염 확산으로 이날로 이사회를 연기한 상황이었다.

 

이날 논의된 머드축제의 대체 안으로는 ▲공식행사 최소화 및 참여대상 축소 ▲참가자 대상 특수 제작한 마스크 착용 의무 ▲공연장 객석 펜스설치 및 입장 시 발열체크 ▲기존 머드체험 70% 이상 축소 ▲접촉게임 및 머드탕 등 고임형 프로그램 제외 ▲축제기간 축소 및 8월초로 조정 ▲온라인 머드페스티벌 운영 등이 검토됐다.

하지만 이사회는 국내 ․ 외 유명 축제 대부분이 취소됐고,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된다고 하더라도 머드에 빠지고 뒹굴고 즐기는 등 특유의 불가피한 스킨십 우려로 이날 개최여부를 유보하고, 방역 등 관련 전문가의 의견을 최대한 수렴해 개최 여부를 6월초 이사회에서 결정키로 했다.

 

이날 이사회에 참석한 한 위원은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무리하게 축제를 개최할 경우 그동안 청정보령을 유지했던 노력들이 물거품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위원은 “2022년 보령해양머드박람회를 앞두고 붐업 조성을 해야 할 보령머드축제가 코로나19로 개최가 불투명한 상황에 놓임에 따라 아쉬움이 크다”며, “하지만 축제를 개최했을 경우 해양머드박람회 또한 큰 차질을 빚을 수 있기 때문에 전문가들의 구체적인 의견을 들어 결정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며 신중한 의견을 피력했다.

 

김동일 시장은 “국민과 시민의 건강이 최우선인 상황에서 어떠한 결정을 하더라도 아쉬움이 남을 선택의 기로에 놓여있다”며, “국내외 코로나19 상황과 전문가들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여 향후 개최여부에 반영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관광과(930-6565)

 

#보령 #보령시 #보령시청 #보령머드축제 #코로나10 #보령축제관광재단 #이사회 #김동일시장

뉴스
추천맛집
숙박예약
중고차
일반업소
부동산
구인구직
3클라우드태그
서울
펜션
중고차
대천펜션
대천맛집
아파트
호텔
보령맛집
대천카페
342
숙박
사원
현대
머드축제
현재접속자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96262771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