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천카페 , 대천맛집 , 대천펜션 , 보령맛집
OFF
5
0
보령시, 포스트 코로나 대비 관광객 유치 총력
- 여행사 인센티브 외국인에서 내 ‧ 외국인으로, 지원 기준인원도 확대
등록일 2020-05-11 11:10:00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쪽지를 보낼 수 없습니다. 프린트하기


보령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당초 외국인에게 지급하던 인센티브를 내국인으로 확대하고, 지원 조건을 완화하는 등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한 관광객 유치에 총력을 기울여 나간다고 1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그동안 여행사에서 보령을 중심으로 판매하고 있는 여행상품의 경우 올해는 지원 대상을 외국인에서 내‧ 외국인으로, 단체관광객 지원 기준 인원을 당초 25인과 80인 이상에서 20인 50인 이상으로 완화한다는 것이다.

 

앞서 시는 지난 2017년 보령시 관광진흥 조례를 일부 개정하여 관광산업의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관광사업자 및 관광사업자단체 등에 예산을 지원하는 근거를 마련했다.

이에 따라 시는 당일 여행은 1인 1일 최대 7000원, 1박은 최대 1만5000원, 2박 이상은 최대 2만5000원의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당일의 경우 유료관광지와 식당 1개소, 1박의 경우 유료관광지 2개소와 식당 2개소, 2박 이상의 경우 유료관광지 3개소와 시 지정관광지 1개소, 식당 3개소를 이용해야 한다.

 

시 지정 관광지는 머드화장품 공장 또는 머드박물관, 전통시장, 김공장 또는 김 판매장, 수산시장 또는 건어물 시장 등이며, 유료 관광지로는 스카이바이크와 짚트랙, 패러글라이딩, 석탄박물관, 무창포 타워, 성주산자연휴양림, 개화예술 공원 등이 있다.

 

인센티브는 이용일수에 따른 유료관광지와 식당, 보령시가 지정한 관광지 등을 이용했을 경우 가능하며 증빙서류를 제출해야 받을 수 있고, 개인이 아닌 여행사에 지급하게 된다.

 

오제은 관광과장은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외국인 방문이 대폭 감소하고 이에 따른 내국인의 해외 방문 또한 어려울 것으로 내다보고 국내 관광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인센티브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며, “양질의 콘텐츠 제공과 함께 친절한 서비스를 갖춰 나가겠으니 국민들께서도 힐링의 도시 보령으로 방문하셔서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회복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료문의: 관광과(930-6561)

#보령 #보령시 #보령시청 #대천 #코로나19 #지역관광 #여행사 #인센티브

뉴스
추천맛집
숙박예약
일반업소
부동산
구인구직
중고차
3클라우드태그
서울
펜션
중고차
대천펜션
대천맛집
보령맛집
아파트
호텔
대천카페
342
머드축제
숙박
사원
현대
현재접속자
제목
비밀번호
내용
평가점수
점수를 선택하셔야 의견등록이 됩니다. 도배방지키
 82555936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